에벤엘에 오신걸 환영합니다.
  • 에벤엘 소개
    • 창립취지
    • 에벤엘 연혁
    • 사랑나눔
  • 에벤엘 칼럼
  • 에벤엘 사역
    • 중도시각장애인
      재활상담센터
    • 시각장애인부부
      자녀학습도우미사업
    • 에벤엘녹음도서관
    • 개안수술
    • 에벤엘 미션 홈
    • 자원봉사자학교
  • 도서목록
    • 시각장애인용
      대출용 녹음도서
    • 장애인자녀를 위한
      대출용 도서
    • 전자도서
  • 에벤엘 마당
    • 희망 바이러스
    • 가족앨범
    • 에벤엘 회지
    • 자료실
    • 학습도우미
      이야기마당
  • 에벤엘 알림방
    • 공지사항
    • 봉사자를
      찾습니다.
    • 봉사하고
      싶어요
  0 분   21 분

1. 희망 바이러스


 Logged members : 0
 Total 101 articles , The current page is 1/11  
 4월의 시 - 이 해인
evenel Date : 2017/04/28  Hit : 2282  Recommend : 742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꽃무더기 세상을 삽니다.
고개를 조금만 돌려도
세상은 오만가지 색색의 고운 꽃들이
자기가 제일인 양
활짝 들 피었답니다.

정말 아름다운 봄날입니다.
새삼스레 두 눈으로 볼 수 있어
감사한 마음이고
고운 향기 느낄 수 있어 감격이며
꽃들 가득한 세월의 길목에
살고 있음이 감동입니다.

눈이 짓무르도록
이 봄을 느끼며
가슴 터지도록
이 봄을 즐기며

두 발 부르트도록
꽃길 걸어볼랍니다.

내일도 내 것이 아닌데
내년 봄은 너무 멀지요.
오늘 이 봄을 사랑합니다.

오늘 곁에 있는 모두를 진심으로 사랑합니다.

4월이 문을 엽니다.

    
LIST   RECOMMEND
NO
SUBJECT
NAME DATE VOTE HIT
101  안나카레리나-톨스토이  evenel  2017/08/03 606 2270
 4월의 시 - 이 해인  evenel  2017/04/28 742 2282
99  정의로운 사회  evenel  2017/01/02 740 2732
98  클레이튼 커쇼  박태하  2015/02/24 1245 4655
97  어느 스승과 제자  evenel  2015/01/20 1285 4363
96  마지막 선행  윤미경  2015/01/05 1158 4018
95  허드슨 강의 기적  허연옥  2014/11/20 1264 4321
94  단풍 드는 날  박두하  2014/11/18 1226 3972
93  하버드대학 도서관에 붙어있는 명문 30 훈  전예은  2014/11/04 1485 3905
92  충분함-존 보 글  박태하  2014/10/28 1790 4046
LIST WRITE
Copyright 1999-2019 Zeroboard / skin by weki